• 고객센터
  • 장애신고
서비스 정보
파일정보
HD 고화질 1280x720 ( 2.80GB )
고화질 960x544 ( 1.49GB )
이용정보 PC | 모바일
스마트 TV | cast 크롬캐스트
이용기간 구매 후 7일간 바로보기 가능
다운로드 영구소장
PLAYY관 '무료'
15 15세 관람가
심의 : 2015-MF00623
15 15세 관람가
심의 : 2015-MF00623
PLAYY관 '무료'
소수의견
Minority Opinion
드라마|한국|개봉 2015-06-24|126분
별점 4,084 명 참여
7.9
내 별점 점수
0.0
  • 8.0 3,851명 참여
  • 9.0 10명 참여
  • 6.5 141명 참여
  • 7.9 82명 참여
 예고편
 콘텐츠 찜
 서비스 정보
“피고는 경찰이 아들을 죽였다고 하고,   검사는 철거용역이라고 한다 원고 국민, 피고 대한민국을 상대로 진실을 묻다!”지방대 출신, 학벌 후지고, 경력도 후진 2년차 국선변호사 윤진원(윤계상). 강제철거 현장에서 열여섯 살 아들을 잃고, 경찰을 죽인 현행범으로 체포된 철거민 박재호(이경영)의 변론을 맡게 된다. 그러나 구치소에서 만난 박재호는 아들을 죽인 건 철거깡패가 아니라 경찰이라며 정당방위에 의한 무죄를 주장한다. 변호인에게도 완벽하게 차단된 경찰 기록, 사건을 조작하고 은폐하려는 듯한 검찰, 유독 이 사건에 관심을 갖고 접근해오는 신문기자 수경(김옥빈). 진원은 단순한 살인 사건이 아님을 직감하고, 선배인 이혼전문 변호사 대석(유해진)에게 사건을 함께 파헤칠 것을 제안한다. 경찰 작전 중에 벌어진, 국가가 책임져야 할 살인사건, 진압 중에 박재호의 아들을 죽인 국가에게 잘못을 인정 받기 위해 진원과 대석은, 국민참여재판 및 ‘100원 국가배상청구소송’이라는 과감한 선택을 하는데...     
바로보기 1,200원
다운로드 1,200원